차세대 전문가 네트워킹 플랫폼 구축, “양국 경제 발전과 관계 강화에 기
호주뉴스
차세대 전문가 네트워킹 플랫폼 구축, “양국 경제 발전과 관계 강화에 기
 작성자STH의 다른 글 등록(569)개    입력:2017-10-09 (월) 14:52  |   조회 : 536
SNS보내기 : Խñ twitter Խñ facebook

Connecting future leaders. Creating opportunities.

 Melbourne, 5 October 2017:

한-호 차세대전문가협회 빅토리아지회가 빅토리아주 경제개발,고용, 교통, 자원부 및 ANZ 은행의 지원으로 10월 5일 설립 발족됨. 

한국은 호주 제 4위의 무역 파트너로 상호 교역 규모는 340억달러를 상회 하는데 (2015~2016) 한-호 차세대전문가협회는 차세대 산업 및 신성장 분야 무역, 투자 기회를 발굴하여 양국 경제발전과 관계 강화에 기여할 것임.  

ANZ CEO Shayne Elliott 은 한국은 호주 금융서비스 분야 주요 시장이라면서 아시아 지역 진출에 관심이 있다면 한국은 그 중요성이 특히 크다고 함.


협회 주 후원기관인 빅토리아 주정부 산하 통상진흥기관 Trade Victoria는 한-호 차세대전문가협회는 한국과 빅토리아주간 무역 투자에 관심있는 차세대 리더들이 한데 모이도록 지원하여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와 시너지를 도출할 것이라면서 빅토리아주에 중요한 시장인 한국과의 교역이 더욱 확대되어 양국 경제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함.

한-호 차세대전문가협회는 한국과 호주 양국 비즈니스 무역 투자에 관심있는 차세대 리더간 네트워킹과 상호 시너지를 지원하기 위하여 경제, 문화 포럼 등 이해 증진을 돕는 교류 프로그램과 플랫폼을 운영할 계획임.


협회 빅토리아지회 회장 리즈 존스톤은, AKYPA는 빅토리아주 내 한-호 관계에 관심있는 차세대 리더를 위한 최초의 네트워킹 플랫폼으로 향후 양국 무역, 투자 교류를 확대를 위한 새로운 기회 발굴의 장이 될 것이라고 함.





출처: AKYPA  Pavi Ravishankar, Marketing and Communications

pavi.ravishankar@akypa.org.au   / Mob:  0415 695 317






이름아이콘 KoreaFood
2017-10-13 08:46
좋은 정보 감사합니다
   
이름아이콘 qwertu
2017-10-16 10:11
좋은정보 감사합니다.
   
이름아이콘 멜번사댱해
2017-10-16 13:30
회원캐릭터
유익한 정보 감사합니다 행복하세요
   
이름아이콘 스카이당
2017-10-17 19:18
유익한 정보 감사합니다 행복하세요
   
이름아이콘 멜번안전픽업
2017-10-22 18:18
좋은 정보 감사합니다^^
   
이름아이콘 플링그스
2017-10-31 10:53
좋은정보 감사합니다 !!!
   
 
        포인트취득을 위해 의미없는 댓글을 다시면 10포인트 차감됩니다. 마이너스 포인트 아이디의 모든 게시판 글은 보이지 않습니다 0
3500
번호     글 제 목  작성자 작성일 조회
702
콴타스, 시드니-런던·뉴욕 간 19시간 논스톱 비행 시행 [4] 호주바다 2019/08/23 18
701
호주 온라인 쇼핑몰 입점업체 “욱일기 상품 안팔아요” [3] 호주바다 2019/08/22 30
700
호주도 美주도 ‘호르무즈 호위연합’ 참여키로 [6] 호주바다 2019/08/21 23
699
시드니대학 보고서 “호주·일본 등 美 동맹국 전력 강화해야.. [9] 호주바다 2019/08/19 33
698
‘외톨이’ 된 호주, ‘태평양제도포럼’서 홀로 기후변화 대.. [9] 호주바다 2019/08/19 36
697
“니가 사람이냐”…머리채 잡힌 고유정 [7] 호주바다 2019/08/13 78
696
이마트, 호주 문구 브랜드 ‘스미글’ 한국 단독 론칭 [4] 호주바다 2019/08/13 62
695
호주 법원 “공무원 중립성이 정치적 표현 자유보다 우선” [8] 호주바다 2019/08/09 57
694
유한양행, 호주 진출…”글로벌 임상·파이프라인 확충” [10] 호주바다 2019/08/07 82
693
“임신 초기 이혼·실직 등 충격, 아이 정자 수 감소에 영향” [14] 호주바다 2019/08/02 86
692
8월한달 정부자금지원 태양광 패널 설치가구 한시간 반만에 신.. [9] 호주바다 2019/08/02 111
691
호주 멜버른서 90세 할머니 만학도 석사학위 취득 화제 [19] 호주바다 2019/07/30 103
690
‘이중 잣대’ 비판에 입 연 호주 “도핑 은폐 아냐” [13] 호주바다 2019/07/29 84
689
호주 브리징 비자 체류자 수 급증…3월 기준 22만 9천명 [27] 호주바다 2019/07/25 215
688
발리섬 마약 소지 체포 호주인, 죄수복 차림 거리행진 ‘망신’.. [12] 호주바다 2019/07/24 143
687
뉴질랜드 범죄자 대거 추방 놓고 호주·뉴질랜드 갈등 [13] 호주바다 2019/07/22 110
12345678910,,,44